좌측메뉴타이틀
  • 국내외미술기사
    • 국내 미술기사
    •  해외 미술기사
  • 이슈
  • 국내외 전시일정
    • 국내 전시일정
    • 해외 전시일정
  • 보도자료
  • 미술학계소식
  • 구인구직 게시판
  • 공지사항
타이틀
  • [국립중앙박물관] 조선시대 명재상 오성부원군 이항복의 <초상화>와 <천자문>, 국립중앙박물관에 기증되다
  • 128      

조선시대 명재상 오성부원군 이항복의 <초상화><천자문>,

국립중앙박물관에 기증되다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1120() 지혜와 기개로 임진왜란을 극복한 조선시대 명재상 오성부원군鰲城府院君 이항복李恒福(1556-1618, 자 자상子常, 호 백사白沙·필운弼雲·동강東岡)15대 종손 이근형李槿炯(47, 사업가) 선생으로부터 400년 넘게 종가宗家에서 소중히 간직해 온 <이항복 호성공신 교서李恒福 扈聖功臣敎書><이항복 호성공신상 후모본 李恒福 扈聖功臣像 後模本>, <이항복필 천자문李恒福筆 千字文> 17점을 기증받았다.

   

14대 종부 조병희趙丙熙 여사(74)백사 할아버지 초상화를 지금까지 모시고 있다가 국립중앙박물관에 기증을 하니 마음이 편안하고 좋다. 박물관에서 널리 알려주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종가를 대표해 기증한 종손 이근형도 백사 할아버지 유품이 국가 기관에 보존되어 다음 세대에도 잘 전달될 수 있으면 좋겠다.”며 바램을 드러냈다.

   

처음 공개되는 조선시대 최고 명문가 경주 이씨 백사공파 종가의 보물

이번에 기증된 경주慶州 이씨 백사공파白沙公派 종가宗家 전래품傳來品은 이항복이 공신功臣으로 임명될 때 받은 문서인 <호성공신 교서扈聖功臣敎書>와 초상화, 이항복이 손자를 위해 직접 쓴 천자문과 친필 자료 등 이항복 관련 유물 6, 증손 이세필李世弼(1642-1718) 초상화 1점 및 다른 후손의 교지 등 문서류 5, 초상화 함 및 보자기 5점이다. 이 중 <호성공신 교서>는 유일하게 전하는 호성공신 1등 교서로 보물급 문화재이며, 공신 초상화와 함께 조선 17세기 공신 제도 연구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천자문>은 손으로 쓴 천자문 중에서 가장 시기가 이른 천자문으로 가치가 매우 높다.


글/사진 관리자
업데이트 2020.03.30 07:32

  

SNS 댓글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