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메뉴타이틀
  • 국내외미술기사
    • 국내 미술기사
    •  해외 미술기사
  • 이슈
  • 국내외 전시일정
    • 국내 전시일정
    • 해외 전시일정
  • 보도자료
  • 미술학계소식
  • 구인구직 게시판
  • 공지사항
타이틀
  • [국립중앙박물관] 불교회화실 정기 교체 - 아미타불을 모신 집 최초로 선보여
  • 68      

국립중앙박물관 불교회화실 정기 교체-

<아미타불을 모신 작은 집> 등 새롭게 선보여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2018619일부터 상설전시관 2층 불교회화실의 전시품을 교체하여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국립중앙박물관 소장품 가운데 무병장수극락왕생의 바람을 담은 불교회화와 경전, 불상을 소개한다.  

전시의 하이라이트는 <아미타불을 모신 작은 집>으로, 이번에 새롭게 선 보인다. 나무로 제작된 불감 안에 홍색 비단을 덧대어 선묘로 아미타삼존을 그린 독특한 형식이다. 작고 가벼워 개인적인 공간에 봉안되거나 이동할 때 들고 다닐 수 있었다. 늘 사람들의 가까이서 예배되었는지 불감에는 정성스럽게 다뤄진 흔적이 여실히 남아 있다. 문을 열고 닫는 문고리 부분은 아주 세밀하고 정성스럽게 다듬은 금속 꽃장식으로 아름답게 장엄되었다. 문을 열면 즐거움만이 가득한 곳, 아미타불의 극락정토가 펼쳐진다. 극락정토는 시대와 지역을 불문하고 사람들이 죽어서 가장 가고자 염원했던 곳이다. 아미타불은 미소를 보이며 어떤 중생이라도 구제할 수 있는 신비한 손짓을 하고 있다  

불교에서 극락왕생을 아미타부처에게 기원한다면, 무병장수는 약사부처에게 기원한다. 약사불이 다스리는 유리광정토는 질병의 고통이 없는 세계이다. <약사정토에서 설법하는 약사불>은 가르침을 설하는 약사불과 말씀을 듣는 보살, 제자, 사천왕이 표현되어 있다. 약사불은 병을 고쳐주는 부처답게 약함을 들고 있다. 전시에서는 약사신앙의 근본이 되는 경전도 함께 선보인다.

글/사진 관리자
업데이트 2018.09.25 08:50

  

SNS 댓글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