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메뉴타이틀
  • 국내외미술기사
    • 국내 미술기사
    •  해외 미술기사
  • 이슈
  • 국내외 전시일정
    • 국내 전시일정
    • 해외 전시일정
  • 보도자료
  • 미술학계소식
  • 구인구직 게시판
  • 공지사항
타이틀
  • [국립중앙박물관] 국사편찬위원회와 상호 교류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219      

국립중앙박물관, 국사편찬위원회와 상호 교류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 고려 건국 1,100주년을 맞이, 첫 대상은 고려 묘지명(墓誌銘)

        

국립중앙박물관(배기동 관장)과 국사편찬위원회(조광 위원장)는 학술적 교류와 정보 자료의 공유를 위한 업무협약(MOU)36일 국사편찬위원회에서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두 기관이 소장하고 있는 역사자료를 국민에게 보다 널리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두 기관은 다양한 역사자료의 대국민 공개를 위해 필요한 자료와 정보를 적극적으로 교환 공유하고, 지속적인 협력 관계를 유지하기로 하였다 

이번 협약의 첫 대상은 국립중앙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고려시대 묘지명이다. 묘지명이란 사람이 죽었을 때 그의 행적을 돌이나 도자기 등에 새겨 무덤에 묻는 것으로, 우리나라의 경우 삼국시대부터 나타나지만 특히 고려시대에 많이 만들어졌다. 고려시대 묘지명은 그 내용이 풍부하여 역사서에서 누락된 고려 사회의 다양한 모습을 살필 수 있는 중요한 역사자료이다  

국립중앙박물관은 고려시대 묘지명 180여 건을 소장하고 있으며, 대부분 판독문만 소개되었을 뿐 실물이 공개된 경우는 매우 드물다. 국립중앙박물관은 2018년부터 2020년까지 3개년에 걸쳐 고려 묘지명의 고해상도 사진 이미지를 촬영하여 국사편찬위원회와 공유할 예정이다.  

국사편찬위원회는 '고려사' ‧ '고려사절요'를 비롯한 고려시대 역사 자료를 집대성한 고려시대 사료 데이터베이스 (http://db.history.go.kr/KOREA) 사이트를 구축, 운영하고 있다. 국사편찬위원회는 국립중앙박물관과의 협업을 통해 고려 묘지명의 교감 판독문과 표점문을 구축하고, 사진 및 탁본 이미지와 함께 서비스할 계획이다.  

올해는 고려 건국 1,100주년이 되는 해이다. 고려 건국 1,100주년을 기념하며 우리나라 역사와 문화의 대국민 서비스를 책임지는 두 기관이 공동 협력하여 고려시대 역사자료를 소개하는 사업에 착수하게 된 의미는 매우 크다  

이번 협약의 체결을 통해 역사학계의 고려시대사 연구가 더욱 활성화되는 것은 물론, 국민들에게 우리 역사와 문화를 더 쉽고 흥미롭게 이해할 수 있는 계기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


글/사진 관리자
업데이트 2018.09.25 12:43

  

SNS 댓글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