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메뉴타이틀
  • 국내외미술기사
    • 국내 미술기사
    •  해외 미술기사
  • 이슈
  • 국내외 전시일정
    • 국내 전시일정
    • 해외 전시일정
  • 보도자료
  • 미술학계소식
  • 구인구직 게시판
  • 공지사항
타이틀
  • [국립중앙박물관] 새로 구입한 일본미술품 첫 공개
  • 82      

국립중앙박물관, 새로 구입한 일본미술품 첫 공개

- 2016년 구입 일본미술품 상설전시관 일본실 공개 -

 

국립중앙박물관(관장 이영훈) 2016년 상반기에 구입한 일본미술품 3건을 상설전시관 3층 아시아관 일본실에서 새롭게 공개한다. 이번에 공개하는 신소장품은 병풍 12, 족자 11, 공예품 12점으로 총 35점이다. 국립중앙박물관은 관람객에게 보다 다양하고 내실 있는 상설전시를 선보이고자 새로 구입한 일본미술품을 신속하게 공개하게 되었다.

35점의 신소장품 중 마루야마 오쿄(圓山應擧), 1733~1795] <송구원앙도병풍(松龜鴛鴦圖屛風)>은 생명이 피어나는 봄과 눈 덮인 겨울이라는 계절을 화려한 금지(金地) 위에 소나무와 거북이, 원앙으로 표현한 작품이다. 혼아미 고에츠[(本阿弥光悦), 1558~1637]<와카권단편(和歌巻断簡)>은 그림과 혼연일체가 된 일본 흘림체 서예를 감상할 수 있는 작품이다. 마키에(蒔繪) 종이상자(文庫)와 벼루상자는 마키에, 연판(鉛版), 나전(螺鈿)일본의 다양한 공예기법을 동시에 살펴볼 수 있는 모모야마시대[(桃山時代), 1573~1603]의 수작이다  

이번에 공개하는 신소장품에 대한 이야기는 201728큐레이터와의 대화에서 담당 연구사가 자세히 해설할 예정이다. 상설전시관 일본실은 연중 무료 관람이며, 이번 공개는 42일까지 계속된다.


글/사진 관리자
업데이트 2017.04.23 02:17

  

SNS 댓글

최근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