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메뉴타이틀
  • 국내외미술기사
    • 국내 미술기사
    •  해외 미술기사
  • 이슈
  • 국내외 전시일정
    • 국내 전시일정
    • 해외 전시일정
  • 보도자료
  • 미술학계소식
  • 구인구직 게시판
  • 공지사항
타이틀
  •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에서 두번째로 안전한 직업, 화가
  • 104      
예술가가 코로나 바이러스에서 두 번째로 안전한 직업인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타임즈의 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화가, 조각가 및 일러스트레이터 등의 예술가들이 감염 위험이 현저히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자료는 각 직업 종사자들이 다른 사람들과의 물리적 근접도 및 질병과의 접촉 빈도 두 가지 축으로 만들어진 그래프이다.
화가는 두 번째로 안전한 직업으로, 신체근접지수는 9, 질병노출지수는 0이다. 근접지수 7점, 노출지수 1인 벌목꾼이 1위, 근접지수는 14 노출지수 0인 작가(writers)은 3위이다.
반면 큐레이터는 노출지수 5, 근접지수 44이며, 보존 전문가는 노출지수 0, 근접지수 55, 그래픽디자이너는 노출지수 0, 근접지수 34를 기록하고 있다.
출처 Artnet 원문링크
번역/정리 편집실
업데이트 2020.03.17 15:27

  

SNS 댓글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