좌측메뉴타이틀
  • 한국 서화가
  • 중국 서화가
  • 일본 서화가
  • 서화인장
  • 도록
  • 도서
  • 국내외 미술관 링크
  • 미술계 관련자료
타이틀
  • 같고도 다른 : 치바이스와 대화
  • 35   
기간
2018-12-05 ~ 2019-02-17
장소
서울서예박물관 현대전시실 1,2,3, 실험전시실
주최
예술의전당, 중국국가미술관
전시내용
예술의전당(사장 고학찬)과 중국국가미술관(관장 우웨이산)은 예술의전당 개관30주년을 기념하여 2018년 12월 5일(수)부터 2019년 2월 17(일)까지 예술의전당 서예박물관에서 중국국가미술관(NAMOC) 소장 걸작전 <같고도 다른 似與不似 : 치바이스와 대화 對話齊白石>를 개최한다. ‘사여불사(似與不似)’를 화두로 사의(寫意)그림의 역사전통과 창신의 맥을 치바이스와의 대화 형식으로 보여준다. 이를 위해 위로는 팔대산인과 오창석, 아래로는 오작인(吳作人), 리후(李斛), 진상이, 장구이밍(張桂銘), 우웨이산(吳爲山) 등 중국 현대미술 5거장의 유화 벽화 중국화 조소작품을 전시한다.

팔대산인의 걸작 한국 최초공개
이번 전시작품 총 116점은 모두 한국에서 처음 공개된다. 이중 팔대산인(八大山人) 주탑, 1626-1705) 작품 7점은 중국국가 1급 유물로 해외전시에 한꺼번에 7점이 나가는 경우는 이번이 처음이다. 명말청초인물로 사의(寫意)중심의 문인(文人)그림 역사전통을 혁신(革新)시켜낸 장본인인 팔대산인 주탑의 원작은 중국에서 조차 희귀하다. 한국미술사에서도 팔대산인 주탑은 늘 전설처럼 거론되는 인물이지만 유사 이래 진품을 감상하기는 이번 전시가 처음이다. 치바이스 작품 80점도 중국국가미술관 소장 400여점 중 최고 작품만을 전시구성에 의거 엄선하였다.

  

SNS 댓글